나비공장 - Nabijongjang
  

                 

 

    profile     voyage     foto essay     gongjang

 전체  l  humans  l  landscapes  l  things  l  La comida  l  맑음  l  흐림 

 No.180  나의 가는 길

 by 노마드(김종철)




































나의 가는 길.


때로는 한없이 기쁘고 벅차지만,

가끔은 쓸쓸하고

낯설게 느껴질때도 하다.



나의 부르심.

오직 그가 아시나니.



[배경: 이스라엘]


 



July 5, 2011, 5:15 pm  |  답변 (14) 
송효정 2011-07-06 (수) 08:37
갑자기 그 찬양이 생각나네요...

주님이 홀로 가신 그 길...
나도 따라 가오

주님께서도 그 가시는 길 가운데
하나님의 뜻을 이루어가심에 한없이 기쁘고 벅차시기도 하셨지만
그 누구도 이해하지 못하는 그 길을 감에
가끔은 쓸쓸하고 낯설게 느껴지시기도 하시지 않으셨을까하는....

종철님도 그 길을 따라가시게에 그런거겠죠? 오늘도 그 길을 응원합니다!!!
     
     
나비공장 2011-07-07 (목) 14:32
응원해주셔서 감사.
:-)
맹리안 2011-07-07 (목) 14:04
* 오빠, 태국가는 비행기표를 제일 싸게 살 방법은 뭘까? 오빠는 왠지 알것같아서....ㅋㅋ
     
     
나비공장 2011-07-07 (목) 14:31
글쎄다..
예전에는 내 아는 동생이 여행사에서 근무해서 그 친구 통해서 좀 싸게 구입하기는 했었는데..
지금은 그 친구와 연락을 안한지 오래돼서...
그냥 인터넷에서 검색해서 사면 가장 싸지 않을까? -_-
이순향 2011-07-07 (목) 17:55
그의 계획 알수 없어 그냥 믿고 따르지요.
곽은실 2011-07-21 (목) 23:41
나의 가는 길은 오직 그분만 아십니다 아멘~^^
김혜은 2011-07-26 (화) 08:54
어디야?? 난 잠시 한국 나왔으..
현동환집사님이랑 김애경 집사님 교회에서 뵈었는데
목사님 한국에 계실수도 있다고 해서..
갑자기 생각나서 찾아왔으
     
     
나비공장 2011-07-26 (화) 10:43
한국나온지 9개월 됐다 ㅋ
사무실 남부터미널 근처에 있어. 놀러와.
이번주 주일부터 난 캠프 들어갔다가 이스라엘 갔다가 8월 중순에나 나오니까
금요일날 사무실로 놀러와라. ^^
(010-9013-3356)
백재원 2011-07-28 (목) 17:04
사진. 가슴 깊이 남네요.
종철 목사님. 쉼 얻고 갑니다...
이스라엘.... !!!  샬롬.......^^*
     
     
나비공장 2011-07-28 (목) 18:31
잘 지내시죠 ^^
어디계시나요?
한번 놀러오세요.
샬롬입니다!
:-)
백재원 2011-07-31 (일) 23:18
그간 계속 토플공부, 서울이예요^^ 이스라엘 다녀오시면 연락드릴께요~ 은혜로운 여정 되시기를... 샬롬 ^^*
박선종 2011-08-10 (수) 12:06
형...화이링~~~...건강 잘 챙겨...^^ (허리 조심하고)
김성애 2011-08-11 (목) 09:52
나비공장 홈피에 처음 들렀던 수개월 전에,
이 사진을 보고선 '여기가 어딜까?' 궁금했었는데...
이젠, 딱 보면 알 수 있어요! ^ ^

목사님, 굿모닝이에요! ^^
황현정 2011-11-02 (수) 15:54
낙타 속눈썹...이 보입니다....내 고단한 삶위에 건강한 격려와 조용히 보내주었던..너의 미소..
이름 패스워드
200 글자 까지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하셨습니다.)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nabigongjang.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