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비공장 - Nabijongjang
  

                 

 

    free board      map      concert      class

 아이디/비번찾기  회원가입
   
[update] 나비공장을 돌아보며 (글 by 김도현 - 2011.4.5 updated)
WRITER : 나비공장

#2. "나비공장을 돌아보며" (2011년 4월 5일 추가된 내용)

나비공장 두번째를 열고 이제 3개월째로 접어드네요.

그 분의 인도하심 따라 이런저런 일들을 겪으면서..
'우린 과연 잘 가고 있는 것인가?' 하는 질문이 들곤 했습니다.

겉으로는 잘 가고 있는 듯 하지만,
중요한 것은 '정말 성령님의 인도하심에 민감하게 반응하고 그 분이 하시고자 하는 일을
이 곳을 통해서 하고 있다' 라고 자신있게 말 할 수 있는가? 싶은...

오늘 기도중..
성령께서 말씀을 통해 제게 강한 의지를 나타내시며
우리의 방향을 살짝 수정하시기 원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누가복음 4장 4~6]
"시몬에게 이르시되 깊은 데로 가서 그물을 내려 고기를 잡으라
시몬이 대답하여 이르되
선생님 우리들이 밤이 새도록 수고하였으되
잡은 것이 없지만 "말씀에 의지하여" 내가 그물을 내리리이다 하고 그렇게 하니
고기를 잡은 것이 심히 많아 그물이 찢어지는지라"

말씀에 의지하여,
말씀에 근거하여,
말씀을 믿음으로,
...

우리의 생각과 행동이 과연 말씀에 의지하고 근거한 것들인가 질문이 생기더군요.

성령께서 밝히 보이시는 우리의 모습에서
너무나도 굳은 마음이 있다는 사실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워낙에 나름의 생각과 가치에, 행동에, 그리고 경험에 인정을 받고 자신감이 있던 공장장들의 태도가
혹 말씀에 근거하지 않은 순전히 우리의 "육"에 반응한 것들은 아니었는지...

시몬은 뱃사람으로 어부로 잔뼈가 굵은 자 였는데
그는 목수이신, 그리고 말씀을 가르치는 선생으로만 보이는 예수님의 말씀에 영으로 반응하고 행동으로 옮겼고,
자신의 경험과 결정과는 전혀 다른 결과를 얻는 것을 보면서 자신이 죄인임을 고백하고 예수님을 따르는...
영혼을 낚는 어부로 부르심을 받는 모습에서 나비공장이 그러하지 못하고 있다는 사실을 보게 하셨습니다.

철저히 회개케 하시고,
굳은 마음을 제하시기를 구하고 기도하였습니다
그리고, 우선은!
금요일날 열었던 '7분의 1 카페 데이'의 방침을 조금은 바꾸기로 결정 했습니다.

워낙에 이 날은 나눔의 목적과 소통의 목적, 그리고 이 공간을 통해서 하나님의 사람들이 만나지고
그 안에서 하나님의 일들이 벌어지는 것을 맘껏 누리고 보자는 취지로 시작을 했었는데..
이런 저런 나름의 결정으로 일정의 금액을 정하고 음료와 음식을 팔았습니다.

분명히 이윤을 남기려고 시작한 것은 아니었음에도 형태가 이러하다 보니
누군가에게 부담되는 형태로,
또한 우리도 이러한 형태를 유지하고 고수하기 위해 살짝은 굳은 마음과 태도를 취하지 않았나 싶더군요.

오늘 종철 목사와 함께 기도하면서 우리에게 주신 마음은..
금요일에 여는 카페 데이에서 우리가 내놓는 음식들에 대한 가격을 정하지말고
자유롭게 주신 마음에 따라서 비용을 지불하시게 하도록 하자는..
(그렇다고 음료의 질이나 양에 대한 소흘한 부분은 없도록 하자는.. ^^)
그런 생각을 주시더군요.

물론 다른 많은 부분에 있어서도 우리의 방식에 변화를 주어야겠지만,
우선 눈에 띄는 부분에 대해서 그리 하도록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더 깊이 주님의 말씀에 근거한 일들을 하도록 기도하기 원합니다.

이 사이트의 방향성도 더 그 분의 뜻 안에
그 분의 마음을 담아 내도록 노력하고자 합니다.

인간적인 또는 육적인 반응보다는,
그 분의 마음과 생각들이 듬뿍 담긴 곳이 되도록 같이 기도하지요.

아주 단순하고 사소한 결정이긴 하지만,
말씀을 받고 반응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이렇게 마음을 정하고나니 어찌 일하실지 기대가 됩니다.

아름다운 밤이네요
샬롬

:-)









염평안 2011-01-17 (월) 12:00
언제 한 번 꼭 들릴께요^^
     
     
한아이(김도현) 2011-01-19 (수) 23:45
넵 오셔서 쉬었다 가세요
서로 안에 계신 그 분의 형상도 발견하구요
샬롬
혜성 2011-01-17 (월) 12:44
커피숍같이 꾸며 놓으셨다고 생각했었는데~~
좋은 생각이신거 같아욤^^

더구나,
기도로 쌓인 공간이니
성령님의 임재가 가득한 공간이라 얼마나 축복이 가득한 공간 이겠어요^^

그곳에서 좋은 만남을 하시면 무지무지 좋을듯^^

진짜 넘 이뻐욤~^^

조만간 장끼스쿨팀도 상의해보고 좋은 시간에 함께해욤~~^^

쌤~~요즘 날씨 많이 추운데 건강 특히 조심하시구요~~^^
김호인 2011-01-17 (월) 13:47
커피와 스낵을 돈 받고 팔면 동네 커피집 드나들 듯 부담없이 들어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공짜면 그냥 들어가기 좀 거시기하고... , 동네 커피집에 갔는데 유명한 공장장님들이 커피 날라다 주고 그러면 좀 황송하고... 좋을 것 같습니다. 그런데 언제 한 번 가볼 수 있을라나 좀 멀어서. 새로운 사무실 오픈 축하드립니다(바람도리)
     
     
한아이(김도현) 2011-01-19 (수) 23:46
혹시...
그 멀리서...오시게 되면...
커피 맛나게 드시고 쉬었다 가시기 바랍니다...
후영 2011-01-17 (월) 22:29
와아,,정말 멋진 공간이네요,,오프닝데이에 못 가서 아쉬웠는데 빨리 가 보고 싶네요! 장끼팀들 시간 안 맞으면 따로라도 가 봐야겠어요~호호 =)
박진욱 2011-01-18 (화) 18:12
아~~사역을 하다 보니 월요일 말고는 자유로운 시간이 없는데...아쉽지만 살짝 시간 빼서 가봐야겠네요ㅎㅎㅎㅎ^^
     
     
한아이(김도현) 2011-01-19 (수) 23:47
사역도 좋지만
쉼이 더 중요하지요 ^^
오셔서 편안한 시간 보내시다 가세요
김성영 2011-01-18 (화) 22:27
커피 마시며 책읽으면 더 없이 행복해질 것만 같은 공간이네요.
7분의 1 넘 좋네요.. 금욜에만 만날 수 있는 곳.. ^^
커피향과 따스함이 넘치는 성령으로 충만한 휴식공간이 될 것 같습니다..
 금욜이면 언제든 부담없이 찾아가도 되는거죠?
개인적으로 집이랑 가까워서 더욱 좋네요..ㅎㅎ
온수진 2011-01-19 (수) 08:34
커피마시러함갈께 딴건없지? ^^
     
     
노마드(김종철) 2011-01-19 (수) 08:55
딴거 뭐?
명숙누이랑 같이 와 :-)
정한나 2011-01-20 (목) 05:06
와-!! 사진으로만 봐도 마음이 따뜻합니다.
외국에 있지만,정말 진심으로 방문을 해보고 싶지만...
거리가 너무 멉니당...ㅜㅡㅜ
언제 한국에 갈지는 모르겠지만,
그때는 꼭 방문하겠습니다-!!!
터키에서 파는 터키커피와 달달함의 극치인 디저트들을 들고 꼭 방문하겠습니다-!!!
참고로 터키 커피는 한번쯤 꼭 드셔 봐야된다고 생각합니다!^^
되게 독특하기때문에 적응이 되실지는 모르겠지만요~^^::
특이하고,맛없다고  하시면 안됩니당-
김호정 2011-01-20 (목) 13:12
정말 편안한 분위기에요 :-)
일주일에 하루만 open하시니 더더욱 가고 싶어져요 히히-
친구랑 조만간 방문하려구요  따뜻한 공간 기대됩니다  ^ㅡ^
유식 2011-01-20 (목) 15:41
가더라도 금욜을 이용해서 가야하는건가요? ㅋㅋ 암튼 꼭 갑니다.. ㅋㅋ
총신대학교 2011-01-26 (수) 16:58
안녕하세요 총신대학교 09학번 김예진이라는 학생입니다.
지금 신입생오티를 준비하고 있는데, 저희가 2월 23일 오후 9:00-11:00 충주 켄싱턴 리조트 호텔에서 ccm 페스티벌을 진행하려고 합니다. 저희 학교 오리엔테이션 주제가 제자의 삶과 연관지어 진행하려고 합니다.
이에 기독교 ccm가수를 초청하고자 하는데 김도현씨가 와주셨으면 너무 좋을 것 같아서 게시판에 글 올리는 것이 실례인 줄 알겠지만 번호를 알 수가 없어서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 이 글을 보시면 꼭 좀 연락주세요 ^^ 010-9373-9622 감사합니다 !!!!!
혹시 와 주실 수 있는지 정말 궁금하고.... 꼭... 연락주세요...
은하랑 2011-02-01 (화) 05:46
언제 한국 들어가면 꼭 한번 가보고 싶은 곳이네요. 방문하시는 분들이나 맞이하시는 분들이나 서로의 영혼에 좋은 영향을 끼치는 시간들이 되시길 빕니다.
이병향 2011-02-02 (수) 02:04
오픈 하시는 날을 알게 되었으니 꼭 놀러 갈께요..^^;
샬롬~
안미경 2011-02-06 (일) 16:59
우와...언젠가 가보고싶네요..그 금요일은 정말 특별한 하루가 될것같네요..! 공간은 가지는 힘은 생각보다 크더라구요..공유와 사랑 은혜가 깃들어있는 그곳의 에너지가 사진과 글로도 짐작이됩니다.
장요섭 2011-02-09 (수) 19:39
오와~  너무 멋진곳~ ^^

하지만 지방민들에겐 7분의 1이 아니라 365분의 1이라도 ㅠ_ㅠ   

그래도 공장장님들의 한땀 한땀 ㅋㅋㅋ  정성이 깃들여진 곳이고
기도로 벽지를 바르고 성령의 바닥을 시공하셨을것이라 일단은
축하부터 드리겠습니다. ^^; 

사역이 꽤나 많으시던데 건강 유념해 가시며 사역하시길 틈틈이 중보할께요~ ^^
줄리 2011-02-09 (수) 20:27
너무 이쁘네여 ^^ 잠깐 한국에 방문하는데 몇일아니지만 시간내서 꼭 들리고싶네여 ~
이동진 2011-02-10 (목) 16:54
옛날에 클리스찬 카페같은 것들이 좀 있었는데 운영이 잘 안 돼서 문을 닫는 걸 보며 안타가웠는데
이 곳 나비 공장이 멋지게 꾸며지고 하나님을 향한 열정을 품을 크리스찬들이 모여 교제하는 귀한 나눔터가 되면 좋겠네요. 사역을 하는 몸이고 좀 멀긴 하지만(여긴 충남 당진) 꼭 기회를 만들어 가도록 해 보겠습니다.
명형복 2011-02-10 (목) 17:08
왠지 푸근하고 따뜻함이 느껴지는.. 막 달려가고픈 굴뚝같은 맘이 드네요~^^
현정시 2011-03-03 (목) 17:15
날씨 좀더 따뜻해지면 어느 금요일에 친구들과 함께 꼭 한번 찾아가 볼께요~ ^^
나비공장 2011-03-06 (일) 14:13
나비공장 장소 대여에 관한 공지 추가했습니다.
항상 관심을 가지시고 지켜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7분의 1 카페에 오시던,
사역에 대한 문의로 오시던,
나비공장에서 주관하는 행사에 오시던간에..
편안한 마음으로 들러주시기 바랍니다.

Peace In God
임정미 2011-03-17 (목) 16:25
저도 언제 함 꼭 가고싶군요..근데 넘 멀어!!~~~
김태범 2011-04-01 (금) 20:34
오늘 "나비공장" 방문했습니다. 김도현님도 노마드님도 너무 따뜻하게 맞이해주셔서 감사했어요:)
사람도 많지 않아서 좋았구요 ㅋㅋㅋㅋ
참 제 블로그에 방문후기 남겼습니다. http://www.cyworld.com/giukktb/5963010
나비공장에 영감을 얻어서 만든 블로그라서 이해해주세요;;
다음에 또 찾아뵐께요 ~~ ㅋㅋㅋ
oixmoo 2011-04-10 (일) 04:40
호!  가야지.  좋다 언젠간 갈 때가 있다는 것이... 읭?
이승구 2011-04-23 (토) 15:59
우와. 이런 곳이 있었다니... 게다가 도현 님을 볼 수 있다니...
꼭 가봐야겠습니다. 너무 늦게 알았네요. ㅠㅠ
서울에 올라온지 이제 한 달째인데 너무도 귀한 곳을 알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주님. ^^
이승구 2011-04-23 (토) 16:01
그런데 김종철 목사님께서 영어 강의도 하시다니... 그 영어가 어떤 영어인가요?
전 총신대 신학대학원을 목표로 하고 있는데 영어를 어디서 배워야할지 무지 고민이거든요.
어떻게 강의를 하시는지 궁금합니다.
     
     
노마드(김종철) 2011-04-23 (토) 16:49
강의라기보다는 개인교습 입니다.
'문법'과 '회화' 두 부분으로 나누어 가르치고 있구요.
문법은, 기초에서부터 쭉 훑어보는 방식이구요,
회회는 정해진 교재를 가지고 일상적인 대화들을 같이 나누며 발음을 교정하고 대화체를 만들어가는 과정입니다.

총신대를 들어가시기 위해 영어가 필요하신 거라면,
제가 적절한 사람인지는 잘 확신이 안서네요. ^^;

저와 하는 영어는 기본 6개월 정도는 되야 결과가 조금씩 보이거든요.
영어란 짧게 공부해서는 거의 효과를 볼 수 없다는 게 제 기본적인 생각입니다.
 
잘 생각해보시고 nabigongjang@gmail.com 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김혜경 2011-05-17 (화) 22:28
왠지...가슴이 설레입니다.... 세상속에서는 갈곳없는 저와 같은 이들에게 그토록 기다리던 공간이 아닐까 싶습니다.
그분께서도 진정 기뻐하시는 곳이 되길 기도합니다. 유난히 피자 먹을때 아주 많이 행복해하는 그 동생과 함께 가야겠어요....
김미경 2011-05-26 (목) 23:40
그 곳에 가득할 커피 향기와 성령님의 임재가 궁금하네요
기차타면 세 시간이지만..
쉽지 않은 발걸음이라..
주님..
나비공장 커피 마시게 해주세요~~~
이은진 2011-06-02 (목) 09:13
^^;; 앗 담주 금욜도 7/1 데이 까페~ 운영하시죠?? 근처에 일이 있어서 겸사 겸사 오랜만에 친구랑 가려 하는데 가도 괜찮겠죠?
권미련 2011-08-12 (금) 15:58
남부터미널 자주 가는데... 특히 금욜은 꼭 한번 가봐야겠네요
옹홍홍홍홍~
김보연 2011-08-19 (금) 11:55
이런곳이 있었네요~  차 마시러 가겠습니다^^
lydia 2011-09-16 (금) 00:41
샬롬~! 지난 주에  도현형제님 CD를 구할려고 이 곳 저 곳 기웃거리다 나비공장을 알게 됐네요. 참 좋은 곳이네요.
Opening Music  '샬롬' 넘 은혜롭고 깊이 들어오네요.나비공장을 드나드는  새벽 이슬과 같은 젊은이들! 하나님의 기쁨으로 살아가시길~ 살아가는 이유가 여호와 하신 일을  증거하는 것임을 깨닫고 가는 복된 인생들을 예수이름으로 축복합니다.
이은미 2011-10-01 (토) 02:05
아 ....빨리 가보고 싶어요 ^^
박정미 2011-10-17 (월) 12:41
시드니에 살고있는데 요번 12월에 잠깐 한국가면 꼬옥!! 가봐야겠어요 :) 아-설렌다 ㅎㅎ
장부국 2012-03-22 (목) 15:24
꼭 한번 가봐야지 하는데 시간이 잘 안나네요...
시간내서 꼭 가보도록 할께요...
최승희 2012-04-03 (화) 12:45
이번주도 아니 다음주도 카페의 문은 열려있나요?....꼭 한번  방문 하고 싶습니다...금요일마다라고 적혀있는데....
     
     
나비공장 2012-04-05 (목) 00:33
이번주(4/6)와 다음주(4/13)는 엽니다.
하지만, 매주 금요일 여는 것은 아닙니다.
저희가 해외일정이나 국내 다른 사역일정이 있을 경우 카페는 열지 않습니다.
항상 저희 홈페이지나 공장장인 김종철목사 혹은 김도현 찬양사역자의 페이스북에 공지하오니 확인하시고 오시면 좋겠네요.
샬롬.
          
          
최승희 2012-04-05 (목) 02:38
바쁘신중에 답변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샬롬....
강민정 2012-07-04 (수) 15:51
오늘 부천기독서점에서 기독교잡지책을 보다가 우연히 알게 되었어요. 꼭 가보고 싶네요. ^^
     
     
나비공장 2012-07-05 (목) 15:26
매주 금요일 오픈을 하지만, 개인사역이 있을때에는 오픈을 하지 못하기도 합니다.
오시기전, 저희 홈페이지 게시판 혹은 제 페이스북(Noma Jongchul Kim)이나, 김도현 찬양사역자의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하시면 좋을 듯 합니다.
샬롬 ^^
문지영 2012-07-24 (화) 12:49
페이스북을 보다가 알게 되었어요. 금요일에 7시? 8시? 헷갈려서요. 퇴근후 친구와 가보고 싶네요^^
     
     
나비공장 2012-07-24 (화) 13:29
저녁 8시에 문을 닫습니다.
퇴근하고 오시는 분들은 조금 서둘러오셔야 할 듯 하네요.
샬롬 :-)
서문민 2012-10-26 (금) 09:22
브라보! 오늘 첨 찾아왔는데, 금요한정카페가 있다는것도 알게되고 게다가 집에서도 가깝다니! 두근두근~*
이름 패스워드
100 글자 까지 작성하실수 있습니다. (현재 0 글자 작성하셨습니다.)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Copyright © nabigongjang.com  All rights reserved.